우리넷, KT의 차세대 통합 엑세스 전송장비 시범망 구축 사업자 선정
우리넷, KT의 차세대 통합 엑세스 전송장비 시범망 구축 사업자 선정
  • 김재현 기자
  • 승인 2021.01.07 18:0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우리넷(115440)은 'KT 차세대 통합 엑세스 전송장비(M-POTN) 시범망' 구축 사업자로 선정 되었다고 밝혔다. 이번 구축 사업은 오는 5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.

 

M-POTN은 메트로급(중용량급) POTN(패킷광전송망)을 기반으로 MSPP(다중서비스지원플랫폼)의 연동 기능을 통합한 차세대 플랫폼 장비이다.

 

우리넷은 이번 사업에 2.4테라급 POTN을 기반으로 개발된 통합 전송장치인 OPN-3100을 공급할 계획이다. OPN-3100은 MPLS-TP(국산 다중프로토콜라벨스위치) 100G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는 장비로서 효율적인 트래픽 관리 및 망 구성을 제공하며 운용관리의 편리성 또한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. 2019년 초에 상용화를 완료하여 시장 공급을 확대하고 있는 1.2T급 POTN과는 호환 구조를 가지고 있다.

 

향후 차세대 공공망 및 통신환경 변화에 따른 트래픽 폭주를 고려하여, 우리넷은 지속적으로 연구개발에 힘쓰고 있다. FlexE/FlexO, 암호화, 400G 인터페이스, 지능형 관리시스템, CDCF-ROADM 등 최신 기술 연구에 나서고 있으며, 16테라급 POTN도 2022년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.

 

최종신 우리넷 대표이사는 "M-POTN 구축 사업자로 선정되면서 우리넷의 광전송장비 관련 기술력과 사업 역량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"며 "당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통신환경에 발맞춰 R&D 역량을 강화하고 있으며, 상용화 제품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"이라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  •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09 (롯데캐슬프레지던트) 롯데캐슬프레지던트 101동 2303
  • 대표전화 : 02-2057-0011
  • 팩스 : 02-2057-0021
  • 명칭 : (주)건설투데이
  • 제호 : 지자체뉴스
  • 등록번호 : 서울 아02610
  • 등록일 : 2013-04-15
  • 발행일 : 2013-05-01
  • 발행인 : 박상규
  • 편집인 : 박상규
  •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재현
  • 지자체뉴스의 모든 콘텐츠(영상,기사, 사진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  • Copyright © 2010-2021 지자체뉴스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jjctv1@naver.com
ND소프트